기사 메일전송
이태원 사고 트라우마 극복 지원 ‘진료연계센터’ 개소 - 전문의료기관 진료 필요 대상자 연계 지원…현재 97개 의료기관 참여
  • 기사등록 2022-11-18 07:43:55
기사수정

이태원 사고 유가족과 부상자 등의 트라우마 극복 지원을 위한 진료연계센터가 17일 개소했다.


이날 보건복지부 이태원사고수습본부는 대한의사협회 용산임시회관에서 대한의사협회, 대한신경정신의학회, 대한정신건강의학과의사회와 함께 진료연계센터 개소식을 진행했다.


진료연계센터는 국가·권역 트라우마센터와 지자체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진행하고 있는 심리상담 과정에서 전문의 진료가 필요한 경우 정신의료기관을 연계해 주는 역할을 한다.


진료연계센터의 심리·진료 지원 연계는 이태원 사고 유가족 등의 지원을 위한 민·관의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이뤄진다.


트라우마센터는 심리지원 과정에서 전문적 진료가 필요한 것으로 판단되거나 당사자가 이를 희망하는 경우 대상자를 대한의사협회 내에 설치된 진료연계센터로 연계한다.


진료연계센터는 지역접근성과 대상자의 의사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대상자에게 적합한 의료기관을 매칭한다.


현재 진료연계센터에는 대한신경정신의학회와 대한정신건강의학과의사회를 통해 참여 의사를 밝힌 97개의 의료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국가 트라우마센터는 의료기관 연계 이후에도 사후 관리도 세심하게 진행할 계획이다.


임인택 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은 “이번 진료연계센터는 재난 상황에서 민·관이 적극 협력해 유가족 등을 지원하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면서 “진료연계센터를 통해 이태원 사고로 트라우마를 겪고 계신 유가족과 부상자분들이 조속히 회복하실 수 있기를 기원하며, 정부도 적극적으로 계속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11-18 07:43:55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장미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