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CJ대한통운, 안전경영체계 강화 위해 한국기술사회와 MOU 체결 - 13일 기술정보 교류와 안전역량 향상을 위한 ‘기술자문 및 상호 협력 MOU’ 업무협약 체결 - 엔지니어링 기술사의 경험과 역량, 첨단 물류기술력과 맞물려 시너지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
  • 기사등록 2021-12-20 00:00:01
기사수정

CJ대한통운이 한국기술사회와 함께 기술자문 및 안전교육을 통해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기업문화 만들기에 앞장선다.

CJ대한통운은 한국기술사회와 서울시 중구 CJ대한통운 본사에서 기술정보 교류와 안전역량 향상을 위한 ‘기술자문 및 상호 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CJ대한통운 강신호 대표와 주요 경영진, 한국기술사회 주승호 회장 등이 참석했다.

한국기술사회는 국가기술자격을 인정받은 기술사들로 구성된 단체이며, 국민 안전, 보건, 복지, 환경 등의 보호 및 증진에 이바지 할 수 있도록 설계구조•엔지니어링과 관련된 다양한 분야의 자문 및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이외에도 기술사의 직무개선, 기술능력, 업무수행능력 증대 등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인가를 받아 설립된 특수법인이다.

이번 협약은 폭넓고 유기적인 협업체계를 통해 기술정보를 공유하고, CJ대한통운 임직원을 대상으로 안전경영과 관련된 교육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상호 협력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다.

특히 CJ대한통운은 한국기술사회가 보유한 세계적인 엔지니어 기술사의 경험과 역량이 CJ대한통운의 첨단 물류기술력과 맞물려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기술정보 교류 및 기술자문을 기반으로 물류 사업장 전반에 걸친 안전컨설팅을 진행하는 등 안전경영체계를 더욱 견고히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CJ대한통운 임직원들의 안전의식 제고와 역량강화를 위한 안전교육도함께 진행한다. 추후 CJ대한통운 임직원들이 전문 기술사로부터 직접 안전교육을 듣거나, 비대면 온라인 강의를 활용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교육환경을 조성할 예정이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안전을 비롯한 각종 분야에서 상호 긴밀히 협력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지속가능경영 실천을 위해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기업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CJ대한통운은 안전경영시스템을 관리•운영하며 ESG 경영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 지난 11월 조직개편을 통해 기존의 안전환경팀을 EHS(Environment•Health•Safety)팀으로 새롭게 확대 개편했으며, 안전관리 운영체계 표준화를 통해 역량을 강화하는 등 글로벌 수준의 안전경영체제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12-20 00:00:0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장미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